밤산책하며 야식 즐기기

0
334

요즘 밤에 바람이 선선해 나들이 하기 너무 좋다. 하루에 한번은 외출을 해야하는 림이 공주를 데리고 최근 근처에 생긴 ‘허니돈’ 이라는 분식집에 야식을 먹으러 갔다. 먹보 마리솔은 맛있는 잔치국수, 비빔국수, 김밥, 식혜 등등 먹을 거리들을 잔뜩 사왔다.

P20150602_201956767_77488B3C-0215-4432-8150-76B0625267B2

밤 바람을 맞으며 야식을 즐기니 너무 기분이 좋았다. 특히 림이 공주는 밤에 보니 더 이뻐보인다. 정말 내 눈에만 뭐가 씌인건 아닌지 걱정이다.

P20150602_201815971_E4017A9B-D1D5-4F3C-BDBB-00846306F818

P20150602_201618416_717FACE2-B335-40D9-8CF4-392240CECFAD

P20150602_201617481_65C9DF57-B2AE-4064-894B-032E687E0CDB

P20150602_201657976_C49D00C9-5284-42CE-807F-567845124A73

P20150602_201638522_D06CDDB9-51EB-4A22-ADCA-B82826E9F965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